임종룡 우리금융 회장, 은행장 후보자 4명과 간담회

왼쪽부터 강신국 우리은행 기업투자금융부문장, 박완식 우리카드 대표, 임종룡 회장, 조병규 신임 우리은행장 내정자, 이석태 우리은행 국내영업부문장. 우리금융지주 제공

우리금융그룹은 지난 26일 은행장 선임프로그램 종료 후 임종룡 회장과 은행장 후보자 4명이 간담회를 가졌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차기 은행장직을 놓고 선의의 경쟁을 펼친 후보자들에 대한 격려와 화합을 다짐하기 위한 것으로 임 회장의 제안으로 마련됐다. 임 회장은 “후보자들께서 업무를 병행하는 강행군 속에서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줘서 감사드린다”며 “네 분 모두 저와 함께 우리금융의 미래를 만들어갈 동반자”라고 강조했다.

우리금융은 지난 3월 24일부터 경영 승계프로그램을 가동했다. 강신국 우리은행 기업투자금융부문장, 박완식 우리카드 대표, 조병규 우리금융캐피탈 대표, 이석태 우리은행 국내영업부문장이 경쟁을 펼쳤고, 지난 26일 차기 은행장 최종 후보로 조 대표가 선정됐다. 조 내정자는 오는 7월 3일 임시주주총회를 거쳐 취임한다.

임송수 기자 songsta@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