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션

미션 > 전체

세이레평화기도회 5일부터 21일간

평화한국 ‘서로 사랑하라’ 주제
북 억류 선교사 석방운동에 초점


기독교 통일NGO인 평화한국(상임대표 허문영 박사)이 주최하는 제17회 세이레평화기도회가 오는 5일부터 21일간 이어진다. 평화한국은 30일 서울 종로구 사무실에서 기자간담회(사진)를 열고 기도회 일정을 소개했다. 올해 주제는 ‘서로 사랑하라’로 북한억류선교사 석방운동에 초점을 맞췄다.

세이레평화기도회는 평화한국이 제작한 ‘세이레평화기도집’과 유튜브 채널 ‘세이레평화기도회-Official’을 통해 각자의 자리에서 참여할 수 있다. 기도집은 화종부 이영훈 정준경 손윤탁 목사 등 21개 교회 목회자가 작성한 큐티(QT), 복음통일 관련 질문과 답변, 특별기도문 세 가지로 구성됐다. 유튜브에는 매일 저녁 8시 한국중앙교회 할렐루야교회 주안장로교회 등 25개 교회에서 진행되는 예배 실황이 올라간다.

기자간담회에서 허문영 박사는 “윤석열정부 이후 남과 북이 강대강으로 부딪치는 데다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전 세계 패권 다툼까지 겹쳐 남북관계는 어려운 상황”이라며 “해법은 하나님께 기도하는 것뿐이다. 복음통일과 남북협력 방안 모색을 위해 한국교회가 힘을 모으자”고 말했다.

글·사진=박용미 기자 me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문서선교 후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