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키 건강] 솔젠트(대표 명현군)는 오는 4일부터 서울 쉐라톤호텔에서 열린 ‘2011년 대한가정의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신제품 ‘캐로시톨’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 학술대회에서 솔젠트는 전시 부스 운영으로 인슐린 저항성을 돕는 건강기능식품 로하스피니톨과 캐로시톨에 대한 적극적인 홍보에 나설 예정이다.

지난 10월말 출시된 캐로시톨은 병원처방 전용제품으로, 기존 로하스피니톨이 캡슐 형태인 것에 반해 타정으로 총 1400mg 제품이다. 로하스피니톨과 섭취 시 효과는 동일하다.

회사 측은 “캐로시톨과 로하스피니톨은 체내에서 카이로이노시톨(Chiro-inocitol)로 전환돼 인슐린저항성을 개선해 주는 건강기능식품으로, 제품 내 피니톨 성분은 콩이나 솔잎에서 주로 발견되는 성분”이라고 설명했다. 제2형 당뇨의 경우 음식물을 당으로 전환시킬 때 혈당 조절 역할을 수행하는 카이로이노시톨(Chiro-inositol, CI)이 결핍되는데, 피니톨이 카이로이노시톨(CI)을 보충해준다고 회사 측은 덧붙였다.

이와 관련 2007년 충남대와 을지의대에서 제2형 당뇨 환자들을 대상으로 임상실험을 진행한 결과, 피니톨을 섭취했을 때 혈당 및 당화혈색소 수치가 유의적으로 개선되는 것이 확인된 바 있다.

최광남 솔젠트 이사는 “현재 원광대병원 가정의학과, 서울 이태준연합의원, 대전 미소가득한내과 등 16곳에서 당뇨환자를 대상으로 로하스피니톨이 처방 중”이라며 “피니톨은 당뇨환자들에게 더욱 폭넓은 개선효과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국민일보 쿠키뉴스 송병기 기자 songbk@kukimedia.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