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그룹 H·O·T와 S·E·S가 4·13 총선을 앞두고 ‘정치적 중립’을 선언했다.이들이 소속된 SM엔터테인먼트는 6일 “소속가수들이 후보자 유세 현장에서 일절 공연이나 지지발언 등을 하지 않을 것이며,노래를 홍보용 로고송으로 개사하는 것도 거절한다”는 내용의 성명을 발표했다.그동안 여러 후보로부터 20여건의 섭외요청을 받았다는 H·O·T측은 “우리 노래를 정치적으로 이용하려 하지 말고 순수한 문화로서 받아들여 줄 것”을 호소했다./윤정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