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서울시 산사태ㆍ수해복구에 1천206억 지원


서울시는 수해 발생지역을 신속히 복구하고 재발 방지를 위해 재난관리기금 1천206억원을 지원하기로 확정했다고 2일 밝혔다.

지원 내역은 ▲81곳 산사태 복구ㆍ방지 387억원 ▲63곳 침수지역 하수관로 정비 351억원 ▲18개 지방하천 제방 보수 189억원 ▲하수도 긴급 준설 150억원 ▲우면산 산사태 긴급복구 93억원 ▲강서ㆍ구로구 저지대 지하주택 침수방지 36억원 등이다.

시는 지원이 확정된 기금 전액을 이달 초까지 최종 배정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재난관리기금 투자가 확정된 사업 가운데 긴급성을 고려해 발빠른 대응이 필요한 비용 401억원은 지난달 18일 우선 배정하기도 했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번 재난관리기금 지원 사업은 내년 우기가 돌아오기 전까지 모든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