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파머스드림, 농림축산식품부 사단법인 설립허가

국내외 농촌지역 문제해결을 위해 설립된 사단법인 파머스드림(이사장 이형권)이 지난 19일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정식 사단법인 설립허가를 받았다고 25일 밝혔다.


파머스드림은 지난 8월 17일 오후2시 온라인 창립총회를 열고 법인설립 취지문 및 정관을 채택했다. 이후 농림축산식품부의 정식 인가 절차를 밟아왔다.

법인은 △국가 및 도시 농촌 간 교류협력을 통한 농촌지역 활성화 지원 사업 △저개발국가 농촌지역 대상 소득증대 지원 사업 △저개발국가 농촌지역 대상 기술역량 강화교육 및 지원 사업 △토종종자 보급 및 보존을 위한 네트워크 형성 및 연구 지원 사업 △농촌지역 개발 및 국제 농업분야 통상협력 증대 기여 등을 목적으로 한다.

법인 관계자는 “조직이 안정 되는대로 법인 구성원 간 원활한 소통이 이뤄질 수 있도록 세부 조직을 구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파머스드림은 조직 안정화와 함께 국내 도농지역 간 교류 활성화를 위한 사업 추진, 해외 저개발국가를 대상으로 한 인도적 지원 및 농업기술 교육을 통한 현지 농축산업 전문가 양성 프로그램 지원 등 국내외 농축산업 분야의 사업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방침이다. 파머스드림은 서울시 구로구 연동로에 있다.

김상기 기자 kitting@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