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尹당선인 ‘유퀴즈’ 출연 후 유재석에 쏟아진 악플…“법적대응”

방송인 유재석씨. 안테나 제공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이 tvN 프로그램 ‘유퀴즈 온 더 블록’ 출연하면서 쏟아진 시청자들의 불만이 방송인 유재석씨에게로 향했다. 악성 댓글이 그칠 줄 모르자 유씨 소속사 안테나는 법정 대응을 예고했다.

안테나는 25일 공식 SNS를 통해 “소속 아티스트를 대상으로 인터넷에 유포되고 있는 악의적인 비방, 성희롱, 허위사실 유포, 인신공격, 명예훼손 게시글과 악성 댓글에 법적으로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사람을 비방할 목적으로 정보통신망을 통해 공공연히 거짓의 사실을 드러내 다른 사람의 명예를 훼손한 자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에 의거해 7년 이하의 징역, 10년 이하의 자격정지 또는 5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는 중대한 범죄”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실제로 악의적인 비방이나 허위사실 유포 등 불법행위에 대해 실형 등 중형이 잇따라 선고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안테나는 “향후 발생하는 소속 아티스트들에 대한 명예훼손 등의 추가적인 피해사례들에 대해서도 합의 없이 법률적 조치를 지속적으로 취할 예정”이라고 경고했다.

안테나는 자체 수집 자료를 근거로 폭언 및 욕설 메시지를 보낸 이들에게도 법적 조치를 할 예정이다.

이가현 기자 hy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