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박형덕 동두천시장 후보 “원팀 구성해 지방선거 승리”

15일 선거사무소 개소식 개최

박형덕 국민의힘 경기 동두천시장 후보(오른쪽 네 번째)는 지난 15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열고 시민들의 지지를 호소했다. 박형덕 후보 캠프 제공

박형덕 국민의힘 경기 동두천시장 후보는 지난 15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열고 시민들의 지지를 호소했다.

이날 박형덕 후보의 선거사무소 개소식에는 국민의힘 김성원 국회의원(동두천·연천)과 동두천 지역 시·도의원 출마 후보자들이 모두 참석해 원팀으로 지방선거 필승 의지를 다졌다.

박형덕 후보는 “동두천 시민들은 새로운 변화를 원하며 동두천 도약을 위한 강한 열망에 응답하는 것이 국민의힘 후보로서의 소명”이라며 “동두천 시민들 삶의 변화를 만들기 위해 이번 지방선거에서 반드시 승리해 동두천의 큰 도약과 함께 새로운 희망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박형덕 후보는 이번 지방선거에서 교육 지원사업 확대 추진, 국가산업단지 조성, 광역교통망 확충, 제생병원 조기 개원 등의 공약을 제시했다.

박형덕 후보는 개소식 전날인 지난 14일에도 국민의힘 김성원 국회의원과 시·도의원 후보자들과 모여 지방선거 승리를 위한 필승 전략을 논의하기도 했다.

특히 이날 회의에는 동두천시를 방문한 김은혜 국민의힘 경기도지사 후보 또한 참석해 동두천 지역 선거 출마자들과 지방선거 승리를 위한 결의를 다졌다.

김은혜 후보는 “이번 지방선거에서 동두천 시장부터 기초의원까지 훌륭한 역량을 갖춘 국민의힘 후보들이 압승을 이뤄 지난 시간동안 악전고투해왔던 김성원 의원과 함께 동두천의 화려한 도약을 일궈내는 것이 우리 국민의힘의 사명”이라며 강조했다.

김성원 국회의원은 “이번 지방선거는 동두천 민생과 경제를 되살릴 마지막 기회”라며 “동두천 국회의원으로서 박형덕 후보를 비롯한 모든 국민의힘 후보들이 시민께 헌신할 기회를 얻을 수 있도록 악착같이 뛰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박형덕 후보는 “이번 윤석열 대통령의 당선은 도탄에 빠진 민생을 개선해달라는 국민의 열망에서 비롯됐다”며 “우리 동두천 국민의힘 후보 일동은 이러한 열망을 오롯이 받들어 이번 6월 1일 지방선거 승리의 그 날까지 남들보다 절박하게 한 발 더 뛰고 더 노력하는 모습으로 동두천의 큰 도약을 이뤄내겠다”고 말했다.

동두천=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