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제주 평화로서 버스·트럭 추돌…1명 사망, 16명 중경상

17일 제주 평화로에서 발생한 버스, 트럭 추돌사고 현장에서 소방당국이 트럭 운전자를 구조하고 있다. 제주도소방안전본부 제공

제주시와 서귀포지역을 연결하는 고속화도로에서 차량 추돌사고가 발생해 1명이 숨지고 16명이 다쳤다.

제주도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17일 오전 8시쯤 제주 서귀포시 안덕면 광평리 평화로에서 버스와 5t 트럭이 추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트럭 운전자가 심정지 상태로 병원으로 옮겨지고, 버스에 타고 있던 승객 30여명 중 16명이 중경상을 입은 것으로 파악됐다.

트럭 운전사는 급히 병원으로 이송 조치했으나 결국 숨졌다.

이번 사고는 갓길에 정차돼 있던 승용차가 움직이자 2차로를 달리던 트럭이 놀라 1차로로 커브를 꺾으면서 1차로를 운행 중이던 버스를 충격하며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응급버스를 현장에 보내 환자 이송에 나섰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이번 사고로 출근길 일대에 차량 정체가 빚어졌다.

제주=문정임 기자 moon1125@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