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 쭉 밀려난 변압기… 김새론 음주운전 혐의 사고

음주운전 혐의를 받고 있는 배우 김새론씨의 사고 현장. 가로수와 변압기를 들이받아 인근 건물들이 정전돼 복구 작업을 진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배우 김새론(22)이 음주운전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18일 김씨는 이날 오전 8시쯤 서울 강남구 학동사거리 인근에서 운전을 하다 가드레일과 가로수 등을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이 사고로 변압기가 망가져 인근 건물 4개의 상가와 가로등에 전기가 일시적으로 끊어져 복구 작업이 진행됐다.


배우 김새론씨. 인스타그램 캡처

당시 차량에는 김씨 말고도 동승자 1명이 더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김씨에 대해 음주 측정을 실시했지만 김씨가 채혈을 원해 병원으로 이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가현 기자 hy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