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기업은행, 신용회복성실상환자 카드 2만7천명에 발급


IBK기업은행은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 출시 후 1년간 금융소외계층 2만7000명에게 카드발급을 지원했다고 20일 밝혔다.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는 신용회복위원회에서 채무조정을 받고 월 변제금을 6개월 이상 성실 상환한 채무자에게 발급하는 것이다.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이 보증에 필요한 재원을 출연하고 SGI서울보증이 지급보증한다.

기업은행은 지난해 4월 금융소외계층 지원을 위해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 신용회복위원회, SGI서울보증과 카드발급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금융소외계층의 경제적 재도약을 위한 금융지원을 계속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김경택 기자 ptyx@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