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尹대통령, 한덕수 총리에게 “잘 부탁드린다”…지명 48일 만에 임명장 수여

윤석열 대통령이 21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한덕수 국무총리에게 임명장을 수여한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21일 한덕수 국무총리에게 “잘 부탁드린다”며 지명 48일 만에 임명장을 건넸다.

윤 대통령은 이날 서울 용산구 대통령실 청사 5층 소접견실에서 열린 한 총리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했다.

김대기 비서실장, 김성한 국가안보실장, 장성민 정책조정기획관, 강승규 시민사회수석, 김용현 경호처장, 복두규 인사기획관, 강인선 대변인 등 대통령실 참모진도 자리했다.

한 총리가 20일 국회 인준 표결을 통과, 임명이 이뤄진 만큼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임명장 수여식이 진행됐다. 윤 대통령이 당선인 신분으로 지난 4월 3일 한 총리를 국무총리 후보자로 지명한 지 48일 만의 임명이었다.

윤석열 대통령이 21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한덕수 국무총리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회는 20일 본회의를 열고, 한 후보자 임명동의안을 통과시켰다. 재적의원 292명 중에 250명의 의원이 투표에 참여했다. 250명 중 찬성이 208명이었고, 반대는 36명, 기권은 6명이었다.

윤 대통령과 한 총리는 수여식 후 5층 집무실에서 환담을 갖기도 했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윤 대통령이) 열심히 일해달라, 같이 열심히 일하자 정도의 말씀을 (한 총리에게) 하셨다”고 전했다.

이상헌 기자 kmpaper@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