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김동연-김원기 “경기북도 임기 내 추진” 정책 협약

김동연(가운데) 경기지사 후보와 김원기(왼쪽) 의정부시장 후보가 지난 20일 의정부 행복로에서 열린 합동유세에서 지원에 나선 김민철 국회의원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원기 후보 캠프 제공

김원기 더불어민주당 경기 의정부시장 후보는 지난 20일 오후 의정부 행복로에서 김동연 경기지사후보를 비롯한 의정부 지역 6·1지방선거 후보들과 함께 합동유세를 진행했다.

김원기 후보와 김동연 후보는 경기북부평화특별자치도 설치를 비롯한 의정부지역 정책공약 협약식도 진행했다.

김동연 후보는 이 자리에서 “경기 북부지역 유세를 돌고, 숙식을 하면서 도민분들의 의견을 청취했으며, 경기북부 도민분들의 진심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이어 “경기북도 설치는 경기 북부의 발전전략으로 삼고, 임기 내 추진하겠다”며 경기북도 설치에 대한 강한 의지를 드러내며 김원기 후보를 비롯한 의정부 지역 더불어민주당 후보들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김원기 후보는 “도의원 시절 경기북부지역 분도 시행 촉구 결의안을 통과시킨 바 있다”며 “경기북부평화특별자치도는 경기북부 도민들에게 큰 선물이 될 것”이라고 화답했다.

이날 유세에 함께한 박정 경기도당위원장, 안민석 공동선대위원장과 김민철 의원 등 국회의원들은 김동연 후보의 경기북도 설치 공약에 대해 일제히 환영의 뜻을 밝히며, 경기북도 설치를 위해 적극 협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김동연 후보는 지난 15일 경기도청 북부청사 앞 경기 평화광장에서 ‘경기북부 특별자치도 설치’ 공약 발표 기자회견을 열고 “경기 북부가 그동안 대한민국을 위해 한 희생이 이제는 인정받아야 하며, 중앙정부가 특별한 지원을 하고 특별한 자치권을 부여받는 ‘특별자치도’가 돼야 한다”고 말한 바 있다.

의정부=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