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홍인성 인천중구청장 후보 근로자 자녀 365일 돌봄

스태츠칩팩코리아 노조 제시안 수용


홍인성 더불어민주당 중구청장 후보가 24일 영종국제도시에 위치한 스태츠 칩팩코리아 노동조합이 제시한 영종국제도시 근로자 자녀들의 365일 돌봄 제안을 수용하고 신진호 노동조합장과 만나 ‘공립 365일 돌봄센터 건립 공약’을 확약했다.

이 확약은 우리 사회에 가장 첨예한 문제 중 하나인 ‘아동 돌봄’에 대해 구청장 후보가 관심을 갖고 직접 노동자 대표와 만나 제안 내용과 의미를 확인하고 영종국제도시 운서동에 돌봄센터 건립을 약속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

이날 홍인성 후보와 스태츠 칩팩코리아 노동조합 신진호 위원장이 서명한 ‘공립 365일 돌봄센터 건립 공약’의 내용은 ▲공항신도시 내에 ‘공립 365일 돌봄센터’ 마련 ▲돌봄센터는 일일 24시간, 365일 운영 ▲돌봄대상은 영종국제도시 거주 아동으로서 부모가 영종국제도시 소재 회사에 교대근무 중인 경우일 것 ▲휴일 및 24시간 근무하는 교사(돌보미)는 중구청에서 관리 등이다.

홍인성 후보는 “현재 영종국제도시에는 24시간 운영되는 공립 돌봄센터가 없어 부모가 심야·새벽시간대에 회사에서 근무해야하는 경우 아이들이 방치될 수도 있다”며 “재선하는 대로 365일 24시간 부모를 대신해 정성을 다해 아이를 돌봐주는 ‘공립 365일 돌봄센터’를 건립하겠다”고 밝혔다.

참석자들은 청소년 진로개척 및 취업교육 지원, 영종하늘1초·4초 개교일정 단축 등 아이와 교육에 대한 홍 후보의 공약내용을 확인하기도 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