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대통령 부부 사전투표…“7장 봉투에 다 담아요?” [포착]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27일 서울 용산구 용산구의회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투표를 하기 위해 기표소로 들어가고 있다. 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첫 날인 27일 사전투표소를 찾아 투표했다.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27일 서울 용산구 용산구의회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얼굴 확인을 하고 있다. 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윤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는 이날 정오쯤 서울 용산구 이태원 제1동 주민센터에서 사전투표를 마쳤다. 서울 서초구 주민인 윤 대통령 내외는 관외 선거 대기줄에 섰다.

윤석열 대통령이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27일 서울 용산구 용산구의회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투표용지를 받고 있다. 왼쪽은 김건희 여사. 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윤 대통령이 투표사무원으로부터 안내를 들은 뒤 “투표용지 7장을 다 여기(봉투)에 담아요?”라고 묻자, 김 여사도 “여기 다 넣어요?”라고 함께 묻기도 했다.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6·1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27일 서울 용산구 용산구의회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기표한 뒤 투표함으로 향하고 있다. 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27일 서울 용산구 용산구의회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기표용지를 투표함에 넣고 있다. 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27일 서울 용산구 용산구의회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기표용지를 투표함에 넣고 있다. 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윤 대통령 내외는 투표를 마친 후 12시14분쯤 투표소를 나섰다.

이가현 기자 hy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