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이준석, 인천 계양서 사전투표…“윤형선 힘 실어주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28일 오전 인천시 계양구 계산2동 행정복지센터 사전투표소에서 투표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28일 인천 계양에서 사전투표를 하며 윤형선 국민의힘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 후보에게 힘을 실어줬다.

이 대표는 이날 인천 계양구 계산2동 행정복지센터에서 6·1 지방선거 사전투표를 한 뒤 기자들과 만나 “명분없는 이재명 후보의 출마가 어떻게 주민들의 판단을 받을까에 대해서 많은 관심 있는 걸로 알고 있다”며 “이재명이라는 거물호소인과 맞서 싸우는 우리 윤형선 후보에게 조금이라도 힘을 실어주기 위해서 계양으로 와서 투표를 하게 됐고 많은 당 동료들이 함께 해서 우리 윤 후보에게 힘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첫날 사전투표율이 역대 가장 높다’는 말에 “사전투표제의 편리함을 많은 분들이 알아가면서 매 선거마다 상승하는 추세였기 때문에 지난 지방선거와 직접적인 비교는 좀 실격이 있다고 생각하고, 지난 대선에 비해 가지고 조금 수치가 못 미치는 것은 아쉽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이번에 특히 계양 같은 곳은 많은 주민이 나와서 투표를 통해서 정확한 의사표시를 해줬으면 하는 생각이다”며 “또 저희당의 지난 1년간 노력으로 인해서 보수진영에서도 사전투표에 대한 많은 의구심을 덜어내고 투표에 참여하시고 있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또 “그렇기 때문에 아직까지 참여 안하신 분이 있다면 바로 투표에 참여해서 윤석열 정부에 힘을 보태는 그 선거를 해줬으면 좋겠다”며 투표를 독려했다.

구승은 기자 gugiza@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