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전일빌딩 245 6월 시민문화체험 ‘비바 청춘’

공연 체험 전시 등 청년 문화행사 매주 토요일 개최


광주시는 시민복합문화공간 전일빌딩245에서 6월 매주 토요일마다 시민문화체험 특화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Viva!, 청춘'이라는 주제의 프로그램은 청년을 중심으로 콘텐츠를 기획해 젊음과 활력이 가득한 무대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6월 4일부터 진행하는 주요 문화예술 프로그램은 △광주와 타지역 아티스트의 교류 공연인 지역 교류 음악회 '우리' △매월 전일빌딩245 일대를 무대로 펼치는 '브랜드 공연–바라는 바다' △무성영화에 맞춰 즉흥연주를 펼치는 '플레이 위드 무비' 등이다.

△피크닉 존과 다양한 볼거리가 함께하는 플리마켓 '열정의 백미' △유아 및 초등생 동반 가족 대상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인 명랑 가족 아트 놀이터 '하하호호' △전일빌딩245 1층 로비에서 진행되는 일일 문화예술 체험 프로그램 '주말 문화 놀이터', '연결된 지점–오늘의 문화' △지역 작가와 협업해 진행하는 현대미술 교육 프로그램 '아트 그린' 등도 진행한다.

전시 기회를 갖지 못한 작가와 시민들에게 전시회 개최 기회를 제공하는 '내 생에 첫 전시', 지역 작가를 대상으로 진행하는 아트마켓 '작가장터245'도 마련된다.

앞서 5·18기념주간에 맞춰 전일빌딩245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특별 기획된 '브랜드 공연–바라는 바다'는 윤동주 시집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에 담긴 19개 시를 변형하지 않은 창작 연주곡으로 선보여 이목을 끌었다.

광주=장선욱 기자 swjang@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