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때 이른 무더위 ‘물 만난 아이들’

서울 한 낮 기온이 29도까지 오르며 초여름 더위가 이어지고 있는 29일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 물빛광장을 찾은 시민들이 물놀이를 하고 있다.

서울 한낮 기온이 29도까지 오르며 초여름 더위가 이어지고 있는 29일 서울 여의도 물빛광장을 찾은 어린이들이 물놀이를 하고 있다.

서울 한 낮 기온이 29도까지 오르며 초여름 더위가 이어지고 있는 29일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 물빛광장을 찾은 시민들이 물놀이를 하고 있다.

서울 한 낮 기온이 29도까지 오르며 초여름 더위가 이어지고 있는 29일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 물빛광장을 찾은 시민들이 물놀이를 하고 있다.

볕이 뜨겁게 내리쬐면서 기온이 크게 올라갔다.
서울의 낮 최고기온은 30도 가까이 올랐으며 경주의 낮 최고기온은 33.6도까지 올랐다.

이한형 기자 goodlh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