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미르M’ 정식 출시

23일 ‘미르M: 뱅가드 앤 배가본드’란 이름으로 서비스 시작
미르 IP 세계관 계승


게임사 위메이드가 모바일 게임 ‘미르M; 뱅가드 앤 배가본드’를 23일 출시했다.

게임사는 이 게임이 미르 IP의 두 번째 계승작이라고 설명했다. 언리얼 엔진으로 8방향 그리드 전투, 쿼터뷰 등을 구현했다.

미르M은 ‘만다라’라는 독특한 성장 시스템과 함께 ‘그리드 전장’ ‘장인’ ‘공성전’ 등의 콘텐츠가 담겼다. 12세 이용가와 청소년 이용불가 등급으로 구분해 운영한다.

특히 글로벌 버전은 돈 버는 게임(P2E)으로 구현될 것으로 보여 이목을 산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미르M은 위믹스(위메이드 코인) 플랫폼에서 IP를 기반으로 게임 간 블록체인 경제가 확장되는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밝혔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