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대구지검, 불법체류하며 마약 밀매 8명 구속기소

국민DB

대구지검 강력범죄형사부(부장검사 박혜영)는 올해 상반기 마약 밀수 사범 집중 수사를 통해 8명을 구속 기소했다고 26일 밝혔다. 검찰은 이들에게서 필로폰 약 8㎏과 엑스터시 3000여정, 야바 4만여정 등을 압수했다.

구속 기소된 태국 국적 불법체류자 A씨(38) 등 3명은 지난 5월 태국에서 필로폰 5㎏을 들여온 혐의(마약류관리법 위반)를 받고 있다. 베트남 국적 B씨(28) 등 2명은 독일에서 엑스터시 2000여정과 케타민 등을 국제우편을 통해 국내에 들여온 혐의를 받고 있다. 너머지 3명도 필로폰이나 야바를 들여온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 관계자는 “경북지역에 머무는 동남아시아 국적 불법체류자들이 생계비 마련 때문에 마약을 밀수하는 것으로 확인됐다”며 “범죄를 분석해 철저한 마약 범죄 단속에 나설 방침”이라고 말했다.

대구=최일영 기자 mc1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