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먹튀’…은행 앱 화면 보여주고 취소 ‘꾹’ [영상]

‘먹튀’하는 남성의 모습. 보배드림 인스타그램 갈무리

음식값을 이체하는 척 은행 애플리케이션(앱)의 입금 전 화면을 보여준 뒤 이체를 취소하는 이른바 ‘먹튀’(값을 내지 않고 도망가는) 영상이 공개돼 누리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지난 2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 인스타그램에 ‘어르신 상대로 하는 신종사기 주의하세요’라는 제목의 제보 영상이 올라왔다.

공개된 CCTV 영상에는 캡 모자를 쓴 한 남성이 식사를 마친 뒤 계산대 근처로 가 식당 주인에게 휴대전화 화면을 보여주는 모습이 담겼다. 휴대전화에서 은행 앱을 열어 보여준 것인데, 식당 주인은 그 화면을 보고 고개를 끄덕거리며 고개를 돌린다.
식당에서 휴대폰 이체화면을 보여준 뒤 이체를 취소하는 방식으로 '먹튀'하는 남성의 모습. 보배드림 인스타그램 갈무리

그런데 이 남성이 보여준 것은 이체 완료를 알린 화면이 아니었다. 이체 과정 중 금액이 나온 부분을 보여준 것으로, 식당 주인이 화면에서 눈을 떼자 곧바로 이체 취소 버튼을 누르고 화면을 끈 뒤 식당을 떠난다.

해당 영상을 공유한 커뮤니티는 “은행 앱을 사용해 입금 전 화면을 보여주며 입금했다고 거짓말하고 먹튀한 남성이 있다”며 “어르신들은 실제 통장에 입금됐는지 확인하거나 혹은 입금되면 바로 확인할 수 있는 문자나 앱 알림 서비스를 신청하라”고 당부했다.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빨리 자수해라” “마지막에 안도하고 나가는 거 화나네” “어른들 상대로 저러고 싶나” 등의 반응을 보이며 분노했다.

무전취식은 경범죄에 해당해 10만원 이하의 벌금·구류·과료 등에 처해질 수 있다. 상습적으로 무전취식을 했거나 고의성이 인정될 경우 형법상 사기죄가 적용될 수도 있다.

이예솔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