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김영록 전남지사, 국힘 반도체특위 자문위원 참여

광주·전남 ‘반도체 특화단지 유치’ 의지 강력 표명


김영록(사진) 전남도지사는 29일 “최근 국민의힘 ‘반도체산업 경쟁력 강화 특별위원회’ 양향자 위원장과 전화 통화 도중 자문위원을 추천해 달라는 요청을 받고 ‘광주·전남 반도체 특화단지 유치’를 위해 전문가 추천을 고려했으나 본인이 직접 특위에 참여해 뛰는 것이 좋겠다는 생각으로 참여하게 됐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범을 잡으려면 호랑이 굴에 직접 들어가야 한다는 심정으로 여당의 반도체 특위 자문위원으로 들어갔다”며 “앞으로 특위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한 “광주·전남 반도체산업 육성을 위해 전문가 의견을 많이 듣고 광주시와 적극적으로 협의해 ‘광주·전남 반도체 특화단지 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지난 28일 국회에선 반도체 산업의 체계적인 육성과 보호를 목표로 국민의힘 ‘반도체산업 경쟁력 강화 특별위원회(위원장 양향자 국회의원)’가 공식 출범했다.

무안=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