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선미, 두 번째 월드투어…유럽·북미 16개 도시 찾는다

선비. 어비스컴퍼니 제공

지난 29일 새 디지털 싱글 ‘열이 올라요’를 공개한 선미가 지난 2019년 ‘워닝’ 이후 3년 만에 두 번째 월드 투어에 나선다.

소속사 어비스컴퍼니는 30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오는 8월 14일 폴란드 공연을 시작으로 선미의 월드투어 ‘2022 선미 투어 굿 걸 곤 매드’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선미는 폴란드를 비롯해 스페인 독일 영국 네덜란드 프랑스 핀란드 등 유럽 7개국 도시에서 공연을 연다. 이어 시카고 뉴욕 토론토 애틀랜타 시애틀 로스앤젤레스 샌프란시스코 밴쿠버 등 미국과 캐나다 8개 도시를 돌며 글로벌 팬들을 만난다.

월드 투어 피날레는 서울 공연이 장식한다. 총 10개국 16개 도시에서 16회 공연이 진행된다.

선미는 2019년 동명의 온라인 콘서트를 통해 무대 위의 화려한 모습과 내면에 숨겨진 무의식적인 감정들을 환호, 비난, 빛, 그림자, 상처, 치유, 비상 등 7개의 키워드로 표현했다.

임세정 기자 fish813@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