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우에 중고차단지 발 동동… 차량 수십여대 침수

30일 경기 남부 지역에 시간당 최대 50㎜ 넘는 폭우가 쏟아지며 침수 피해를 입은 수원 중고차단지 모습. 연합뉴스

30일 수도권을 중심으로 강한 비가 이어지면서 경기도 수원의 한 중고차 매매단지 일부가 침수돼 차량 피해가 발생했다.

수원시는 이날 오전 9시30분쯤 수원 권선구의 한 중고차 매매단지에서 폭우로 인한 침수 피해 신고가 접수됐다고 밝혔다. 주차돼 있던 중고차량 수십여대가 물에 잠긴 것으로 파악됐다. 시청 관계자는 “자연 배수되기를 기다리고 있다. 침수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다”고 밝혔다.

경기 남부 지역에 시간당 최대 50㎜ 넘는 폭우가 쏟아지진 30일 물에 잠긴 시흥 안현교차로 모습. 연합뉴스

이날 오전 경기남부 지역에는 시간당 최대 50㎜가 넘는 폭우가 쏟아져 도로 침수와 가로수 전도 등의 피해도 잇따랐다.

수도권 기상청에 따르면 전날 오후 3시부터 이날 오전 10시까지의 경기남부 지역 누적 강수량은 화성 서신 249.5㎜, 용인 처인역삼 239㎜, 오산 227.5㎜, 안산 222㎜, 수원 219.2㎜ 등이다.

특히 이날 오전 9시부터 10시 사이에 수원 57.8㎜, 용인 기흥 36㎜, 화성 진안 32.5㎜, 경기도 광주 30.5㎜ 등 시간당 30∼50㎜의 많은 비가 내렸다.

박성영 기자 ps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