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브방송하며 잠든 여성 성추행 BJ, 준강간도…구속

국민일보DB

인터넷 라이브 방송 중 수면제를 먹고 잠든 여성을 성추행하고 간음한 혐의로 20대 남성 BJ가 구속됐다.

인천지방법원 김현덕 영장전담부장판사는 지난 30일 준강간 혐의 등을 받는 A씨(29)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를 진행한 결과 “피의자가 도망할 염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앞서 인천 미추홀경찰서는 지난 28일 준강제추행 혐의로 긴급체포한 A씨에 대해 보강수사를 벌인 결과 간음행위가 있었다고 보고 준강간죄를 적용해 30일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준강간 혐의는 심신상실 상태인 피해자를 간음한 피의자에게 적용된다.

A씨는 지난 28일 오전 11시쯤 자택인 인천시 미추홀구 한 오피스텔에서 인터넷 라이브 방송 을 진행하면서 수면제를 먹고 잠든 여성 B씨를 성추행하고 간음까지 한 혐의를 받았다.

경찰은 당시 A씨 방송을 시청하던 일부 누리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A씨를 긴급체포했다.

그는 당일 B씨와 함께 술을 마시면서 라이브 방송을 했고, B씨가 수면제를 복용한 뒤 잠이 들자 성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시청자가 제공한 사진과 영상을 분석하는 한편 시청자 조사 등을 거쳐 준강간 혐의도 적용하기로 했다.

A씨의 추행 장면은 인터넷 라이브 방송으로 송출돼 다수의 누리꾼이 시청한 것으로 파악됐다. 다만 간음 장면도 송출됐는지 여부는 확인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원태경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