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이기재 양천구청장, 침수취약 점검 나서


이기재 양천구청장이 1일 서울 양천구 신정교 해마루 축구장 현장을 찾아 침수취약 부분에 대해 현장점검을 하고 있다. 이날 이 구청장은 장맛비로 침수 피해를 입은 신정교, 용왕산, 목동빗물펌프장을 방문해 피해상황을 살피고 재난 대처 방안을 점검했다.

이 구청장은 “풍수해 대책의 철저한 운영과 빈틈없는 안전관리를 통해 여름철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최현규 기자 frosted@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