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전셋값 오르고 이자 뛰고..‘차라리 월세 살래요’

3일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한 공인중개사 사무소에 아파트 매매 및 전·월세 가격표가 적혀 있다.

3일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한 공인중개사 사무소에 아파트 매매 및 전·월세 가격표가 적혀 있다.

3일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한 공인중개사 사무소에 아파트 매매 및 전·월세 가격표가 적혀 있다.

최근 기준금리 인상 등 여파로 전국 전·월세 거래 중 월세 비중은 지난 4월 통계 집계 이후 처음 50%를 넘었고, 불과 한 달 만에 또다시 10%포인트 가깝게 뛰어 60%에 육박하고 있다.

3일 서울 남산공원에서 바라본 아파트의 모습.

3일 서울 남산공원에서 바라본 아파트의 모습.

계속 오르는 금리와 집주인들도 늘어난 보유세를 감당하기 위해 월세를 선호하는 경우가 많아 당분간 시장에서 월세가 대세인 현상은 이어질 전망이다.

이한형 기자 goodlh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