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인천중구청소년수련관 7월부터 정식 운영

청소년의 꿈 키울 수 있는 공간
26개 프로그램 운영

인천 영종국제도시 내 중구청소년수련관 전경. 인천 중구 제공

인천중구시설관리공단(이사장 원문희)에서 운영하는 중구청소년수련관이 준공식과 시범운영을 거쳐 7월부터 본격 운영에 나섰다.

중구청소년수련관은 지역 내 청소년들의 재능과 꿈을 키우는 청소년 전용 문화 활동 공간으로 지난 4월 영종국제도시 씨사이드파크에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5278㎡ 규모로 준공됐다. 댄스 및 밴드연습실, 게임존 등 청소년 활동 공간과 공연장, 실내체육관 등의 공간으로 구성됐다.

중구의 특성에 맞춰 해양생태계 지킴이, 해양탐구 프로그램 등 해양 생태 관련 프로그램과 드론, 로봇 AI 등 4차산업 역량 강화를 위한 프로그램을 비롯해 7개 분야 26개의 다양한 활동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또한, 청소년의 건강한 방과 후 생활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활동, 생활관리 등 종합서비스를 제공하는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를 운영하며 기초생활수급자, 한부모·조손가정 등 방과후 돌봄이 필요한 청소년을 지원한다.

이주희 중구청소년수련관장은 “청소년이 꿈과 역량을 키우고, 서로 소통할 수 있는 교류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중구청소년수련관 운영일자는 화~일요일이며, 매주 월요일은 휴관이다. 운영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중구청소년수련관으로 문의하면 된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