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김경호 광양부시장, 광양어린이보육재단에 두 번째 후원금 기탁

1년 6개월 넘게 매달 10계좌 정기후원까지


김경호(사진) 전남 광양시 부시장이 광양어린이보육재단에 1년 6개월 넘게 정기후원해 오면서 후원금도 연이어 기탁하며 선행을 이어가고 있어 주위를 훈훈케 하고 있다.

4일 광양시에 따르면 5일 이임식을 앞두고 있는 김 부시장은 지난해 1월 부임 이후 1년 반 동안 광양시 부시장으로 재임하고 전남도로 전출한다.

김 부시장은 최근 (재)광양시어린이보육재단(이사장 황재우) 관계자를 통해 200만원을 기탁했다.

그의 선행은 2021년 1월 1일 광양시 부시장으로 취임 후 제일 먼저 (재)광양시어린이보육재단에 매달 10계좌를 정기후원해 현재까지 후원하고 있다. 지난해 8월에도 100만원을 기탁했다.

김경호 부시장은 “영유아와 부모를 위한 보육사업은 우리 사회의 미래를 위해 꼭 필요하고 가장 가치 있는 행정업무 중의 하나다”며 “보육재단 관계자에게 기탁 사실이 외부로 알려지지 않도록 해 달라”고 부탁했다고 재단 관계자가 전했다.

한편 광양시어린이보육재단은 2022년 사업으로 ▶어린이 체험 프로그램비 지원 ▶안심! 어린이승하차장 설치 지원 ▶어린이 문화공연비 지원 ▶보육교직원 역량강화 지원 ▶질병 감염아동(재가) 무료 돌봄 서비스 지원 등 11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광양=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