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국가 대표급 EPL 선수, 성폭행 혐의 체포 파문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습니다. AP뉴시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서 뛰는 국가대표급 선수가 성폭행 혐의로 체포돼 파문이 예상된다

5일(한국시간) 영국 매체 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런던 경찰은 지난달 20대 여성을 성폭행한 혐의로 20대 후반의 프리미어리거를 런던 북부에서 붙잡아 조사 중이다.

런던 경찰은 “피해자가 지난달에 성폭행을 당했다고 4일(현지시간) 신고했다”면서 “피의자를 런던 바넷에서 체포해 구금했으며 현재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텔레그래프는 피의자의 이름을 보도하지는 않았으나 “국제적으로 유명한 선수”라고 설명했다. 또 이 선수가 오는 11월 열리는 2022 카타르월드컵 출전을 앞두고 있다고 덧붙였다.

소속 구단은 선수가 체포돼 조사를 받고 있다는 점은 인지하고 있지만, 관련 언급은 피한 것으로 전해졌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