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리춤에 흉기 숨기고…안동시 공무원 살해 CCTV보니

MBC 보도화면 캡처

경북 안동시청 주차장에서 50대 여성 공무원이 동료 남성 직원이 휘두른 흉기에 찔려 숨진 가운데, 사건 당시 상황이 담긴 CCTV 영상이 공개됐다.

5일 MBC가 입수해 보도한 CCTV 영상에 따르면 가해 남성은 허리춤에 흉기로 추정되는 물체를 숨긴 채 여성에게 계속 시비를 걸었다. 여성이 피해 가려 하자 재차 앞을 막아섰고, 여성이 도망치듯 차량 사이로 뛰어가자 그 뒤를 쫓았다. 그러고서 얼마 뒤 사람들이 몰려들었고, 남성은 자신의 차로 유유히 걸어갔다. 여성을 살해한 직후였다.

MBC 보도화면 캡처

사건은 이날 오전 8시56분쯤 경북 안동시 명륜동 안동시청 주차타워 2층에서 벌어졌다. 50대 여성 공무원 A씨가 쓰러져 있는 것을 주차 중이던 시청 직원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A씨를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사건 신고 접수 1시간여 만인 오전 9시50분쯤 끝내 숨을 거뒀다.

A씨는 흉기에 복부를 크게 다쳐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다.

MBC 보도화면 캡처

피의자는 시청 산하기관에서 근무하는 40대 B씨로 밝혀졌다. B씨는 범행 직후 경찰서로 가 자수했으나 범행 동기에 대해서는 입을 다물고 있다.

경찰은 범행에 사용된 흉기를 확보하고 범행 동기를 추궁하는 한편, B씨에 대해 살인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