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LCK 결승, 처음으로 강원도 간다

올 서머 시즌 결승 오는 8월 28일 강릉아레나 개최

강릉시 제공

‘2022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 서머 시즌 결승전이 다음달 28일 강릉아레나에서 열린다. 결승전 하루 전인 27일에는 인근 장소에서 다양한 부대 행사도 열릴 예정이다.

강릉아레나는 강원도 강릉시 수리골길 강릉 올림픽 파크 안에 있다. 2018년 평창 올림픽 당시 피겨와 쇼트트랙의 13개 세부 종목을 소화한 장소이기도 하다.

7일 라이엇 게임즈에 따르면 LCK 결승전이 수도권 외 지역에서 열리는 것은 2018년 부산 개최 이후 4년 만이다. 당시 부산에 있는 사직실내체육관에서 킹존 드래곤X(현 DRX)와 아프리카 프릭스 간의 결승전이 진행됐다.

앞서 강릉시는 결승전 유치 의사를 공개적으로 표명한 바 있다. 이정훈 LCK 사무총장은 “최근 강릉시장직 인수위원회에서 LCK 서머 결승전 유치 의사를 공개적으로 밝혔고 세부 조건을 검토한 결과 강릉 아레나에서 결승전을 치르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편 정규 리그는 다음달 14일 마무리하며, 17일과 18일(목) 플레이오프 1라운드, 20일, 21일 플레이오프 2라운드를 거쳐 28일 결승전을 치른다.

정진솔 인턴기자 sol@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