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왱] 발암물질 검출 논란, 스타벅스의 대처는 적절했을까?(영상)


이 사과문을 보라. 스타벅스 굿즈 ‘서머 캐리백’에서 1급 발암물질인 폼알데하이드가 검출되자 서둘러 보상안으로 기프트카드 3만원권 또는 새롭게 제작한 굿즈를 제공하겠다고 발표한 건데 소비자들의 반발이 계속되고 있다.

‘미국이었으면 소송으로 최소 돈 백은 받았겠다’ ‘가성비 장난아니네ㅋㅋ 3만원으로 퉁치려는 것 보소’ 같은 볼멘소리가 나왔다. 유튜브 댓글로 “스타벅스 서머 캐리백에서 발암물질이 나왔는데 보상 등의 대응이 적절했는지 취재해 달라”는 의뢰가 들어와 취재했다. 결론부터 말하면 보상이든 사과든 스타벅스의 진정성이 의심받고 있다는 게 가장 큰 문제다.


▲영상으로 보기!

뉴스 소비자를 넘어 제작자로
의뢰하세요 취재합니다
유튜브에서 ‘취재대행소 왱’을 검색하세요


김동우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