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전 대통령, 제주 안 떠났다…‘Still in jeju’ 인증

금악성당, 성클라라수도원 방문해 찍은 사진 올려


문재인 전 대통령 내외가 7일 현재 아직 제주에서 휴가를 보내고 있다며 ‘인증샷’을 올려 알렸다.

문 전 대통령은 7일 인스타그램에 제주시 한림읍에 있는 금악성당과 성클라라수도원을 방문해 촬영한 사진을 올렸다. 그러면서 해당 사진들 아래 ‘Still in Jeju’란 해시태그를 남겨 아직 휴가지인 제주에 머물고 있다고 전했다.

전날 더불어민주당 송재호 의원(제주시갑)이 “문재인 전 대통령 내외분이 휴가를 마치고 제주를 떠났다”고 알렸던 점을 의식해 정확한 상황을 다시 알리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송 의원도 이날 SNS에 “떠나신 줄 알았던 문재인 전 대통령께서 제주에 계신다”며 전날 잘못된 정보를 올렸다고 전했다. 그는 “대통령께선 예전에 제주에 하영(‘많이’의 제주어) 살고 싶어 하셨다”며 “깊은 제주사랑, 지역에 대한 큰 애정에 고개를 숙인다”고 말했다.

문 전 대통령 내외는 지난 1일부터 제주에서 여름 휴가를 보내고 있다.

조민영 기자 mym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