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가 복귀한 尹 “국민 관점서 모든 문제 점검”

여름휴가를 마친 윤석열 대통령이 8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 기자들과 약식 인터뷰를 하고 있다. 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윤석열 대통령은 8일 여름휴가에서 복귀한 뒤 “제가 해야 할 일은 국민들 뜻을 세심하게 살피고 늘 초심을 지키며 국민 뜻을 잘 받드는 것”이라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 출근길에서 기자들과 만나 “1년여 전 정치를 시작하고 처음으로 휴식의 시간을 가졌다. 지난 선거 과정, 취임 이후의 과정을 되돌아보는 시간이었다”며 이처럼 말했다.

박순애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사퇴 문제 등 인적 쇄신 작업, 지지율 하락세 등과 관련한 질문에는 “국민의 관점에서 모든 문제를 다시 점검하고 살피겠다”며 “필요한 조치가 있으면 하겠다”고 말했다.

이가현 기자 hy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