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중대본 “서울 집중호우로 1명 사망… 감전 추정”

서울 강남구에서 8일 밤 차량들이 침수된 도로를 달리고 있다. 기사 내용과 무관한 지역. 연합뉴스

서울에서 8일 내린 집중호우로 사망자 1명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이날 오후 6시50분쯤 서울 동작구에서 가로수 정리 작업을 하던 60대 구청 직원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사망 원인은 감전으로 추정된다.

앞서 이날 낮 12시쯤 경기도 시흥시의 한 오피스텔 신축 공사현장에서 50대 중국인 남성 노동자가 빗속에서 작업 중 감전 사고로 숨졌다. 이 남성은 철근 절단 작업 중 기계에 감전돼 쓰러졌다.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결국 사망했다.

김철오 기자 kcopd@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