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김동연 “경기도민 생명·재산 지키는 일은 제1 의무·책임”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일은 저를 포함한 경기도 모든 공무원들의 제1의 의무이자 책임”이라고 강조했다.

김 지사는 지난 9일 밤 11시15분쯤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를 방문해 비상근무 중인 소방공무원을 격려하며 이 같이 밝혔다.

이날 김 지사는 남화영 경기도 소방재난본부장으로부터 집중호우 관련 주요 인명피해 현황과 소방활동 실적 등을 보고받은 뒤 119종합상황실과 수원남부소방서를 차례로 방문해 소방공무원들을 격려했다.

김 지사는 “밤낮없이 이어지는 비상근무에 심신이 무척 힘들겠지만 조금만 더 힘을 내어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집중호우가 시작된 8일 오전 8시부터 10일 오전 7시 현재까지 소방공무원 2467명과 장비 750대를 동원해 인명구조 80명(41건)과 배수지원 3079t(118개소), 안전조치 328건 등을 처리했다.

수원=강희청 기자 kanghc@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