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화담숲 ‘가을 단풍축제’ 오는 14일부터 사전예약


경기도 광주에 위치한 화담숲이 오는 10월 중순에 펼쳐질 ‘가을 단풍축제’를 앞두고 오는 14일 오후 1시부터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예약을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올해 화담숲 단풍축제는 10월 15일부터 11월 13일까지 개최될 예정이다. 쾌적하고 안전한 관람을 위해 시간당 정원제로 진행돼 사전예약이 필수다.

화담숲은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하는 ‘한국관광100선’에 2회 연속 선정되며 국내 대표 관광지이자 수도권 단풍 명소로 유명하다. 내장단풍, 당단풍, 털단풍, 노르웨이단풍 등 400여 품종의 다채로운 단풍들이 붉고 노랗게 군락을 이뤄 방문객을 유혹한다. 20분 단위로 회차당 400명, 하루 관람 인원수를 만명으로 제한해 쾌적하게 단풍 관람을 할 수 있도록 운영한다.

화담숲은 단풍으로 옷을 갈아입기 전인 10월 중순까지는 ‘국화 전시회’로 가을을 맞이한다. 암석·하경정원과 탐매원, 분재원 등지에서 노랑, 분홍, 보랏빛 등 화려한 빛깔과 향을 뽐내는 100만 송이 국화와 들국화를 만날 수 있다. 구절초, 벌개미취, 꿩의비름, 개승마, 쑥부쟁이 등을 비롯한 수십 여종의 가을 야생화와 낙상홍, 팥배나무, 좀작살나무 등 오색빛깔의 열매들도 함께 방문객에 손짓한다.

또한 선선한 가을 바람 아래 화담숲의 16개 테마원과 포토존에서는 인생 사진을 남길 수 있다. 아이들과 함께 가을 주요 테마원을 찾아 도장을 찍어보는 ‘가을 스탬프 투어’도 놓칠 수 없는 재미다.

화담숲 ‘가을 단풍축제’ 사전예약 관련 자세한 내용은 화담숲 홈페이지(www.hwadamsup.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남호철 여행선임기자 hcnam@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