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자는 동거남 흉기로 수차례 찌른 20대…피해자 중태

경찰, 살인미수 혐의로 20대 여성 체포

국민일보DB

동거 중인 남성을 흉기로 찔러 중태에 빠뜨린 혐의로 20대 여성이 체포됐다.

22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송파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를 받는 A씨를 체포해 조사 중이다.

A씨는 전날 오후 송파구 방이동 한 주택에서 잠자던 동거남 B씨의 복부 등을 여러 차례 흉기로 찔러 중상을 입힌 혐의를 받는다.

A씨는 범행 직후 112와 119에 직접 신고했다.

B씨는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생명이 위독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범행 동기 등 구체적인 사건 경위를 조사한 후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나성원 기자 naa@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