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남양주시 ‘정약용문화제’ 개막…헌화·헌다례 행사 진행

23~24일 정약용유적지 일원서 진행
주광덕 남양주시장 초헌관 맡아

주광덕 남양주시장이 23일 정약용유적지 내 문도사에서 진행된 헌다례에 참석해 초헌관을 맡아 제사의 첫 번째 잔을 올리고 있다. 남양주시 제공

경기 남양주시는 23~24일 열리는 ‘제36회 정약용문화제’의 개막을 알리며 23일 조안면 정약용유적지에서 헌화·헌다례 행사를 개최했다.

‘제36회 정약용문화제’는 정약용 선생의 대표 저서인 형법서 ‘흠흠신서(欽欽新書)’ 편찬 200주년을 기념해 기획됐다. 오는 24일까지 2일간 ▲제례 의식 ▲문예 대회 및 초등학생 역사 퀴즈 대회 ▲공연 및 체험 연극 ▲전통차 다례 교육 ▲정약용 선생의 저서를 주제로 한 강연 ▲전시 및 체험 프로그램 등이 진행된다.

이날 헌화·헌다례 행사에서는 주광덕 남양주시장이 초헌관(初獻官, 제사의 첫 번째 잔을 올리는 제관)을, 김현택 남양주시의장이 아헌관(亞獻官, 제사의 두 번째 잔을 올리는 제관)을, 정호영 다산 제7대 종손이 종헌관(終獻官, 제사의 세 번째 잔을 올리는 제관)을 맡았다.

1986년 처음 개최돼 올해로 36회째를 맞은 ‘정약용문화제’는 유네스코 지정 세계기념인물인 다산 정약용 선생의 실사구시 사상과 인문 정신을 현대적으로 계승해 온 남양주시 대표 문화제다.

행사 기간 동안 다산생태공원 내 전통 놀이터에서는 전통 의상 입어 보기, 지게 체험, 제기차기, 책 쌓기, 전통 활·갓 만들기 체험이 가능하며, 시민들이 참여한 플리 마켓과 공예 체험 부스에서는 다양한 생활 소품과 공예품을 구매할 수 있다.

남양주=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