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대우조선, 한화 품으로 가나… 긴급장관회의서 논의

경남 거제시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에 설치된 대형 크레인. 연합뉴스

대우조선해양이 한화그룹 품으로 간다. 매각 논의가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기획재정부, 금융위원회, 산업통상자원부는 26일 서울 여의도 수출입은행에서 산업경쟁력 강화 관계장관회의를 열고 대우조선 처리 방안을 논의했다.

강석훈 산업은행 회장은 대우조선을 한화그룹에 매각하는 방안을 포함한 처리 방향 안건을 보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산업은행은 관계장관회의 결론에 따라 임시 이사회를 열고 대우조선 처리 방안을 의결할 예정이다.

김지애 김진욱 기자 amor@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