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부산은 ‘BTS 시티’로 변신… 보랏빛 축제 시작

사진=하이브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여는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기원 콘서트에 맞춰 도시 전체가 ‘BTS 시티’로 변신한다.

소속사 하이브는 오는 10월 15일 개최되는 ‘BTS <옛 투 컴> 인 부산’ 콘서트를 맞아 ‘더 시티’(THE CITY) 프로젝트를 펼친다고 26일 밝혔다. 콘서트 개최 전후로 부산시는 도시 곳곳에서 각종 이벤트를 열며 BTS 플레이 파크를 조성한다. 쇼핑과 엔터테인먼트, 식음료(F&B)와 숙박 등 BTS와 관련된 다채로운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우선 BTS의 9년간 역사를 담은 전시 ‘2022 BTS 엑시비션(EXHIBITION): 프루프’가 10월 5일 해운대 엘시티에서 열린다. 공연 공식 상품을 구매할 수 있는 스토어는 같은 달 7일부터 롯데백화점 부산본점과 서울 롯데몰 월드점에 마련된다. 공식상품 스토어에선 이번 공연을 테마로 한 의류·패션·팬시 상품을 만날 수 있다.

테마파크는 이번 더 시티(THE CITY) 부산에서 처음으로 구현된다. 같은 달 14일부터 31일까지 롯데월드 어드벤처 부산 전체는 BTS의 음악으로 채워진다. 이들의 음악을 배경으로 한 레이저, 불꽃놀이 등 멀티미디어쇼는 매일 밤 진행된다. 롯데월드의 상징 로리캐슬은 BTS의 상징인 보라색 조명으로 꾸며진다. 공연이 끝난 15일과 다음 날 16일 밤에는 공연의 열기를 이어갈 수 있도록 야외에서 애프터 파티가 펼쳐질 예정이다.

최예슬 기자 smart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