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속보] 검찰, ‘편법승계 의혹’ 대명종합건설 압수수색

연합뉴스

검찰이 27일 편법 승계 의혹을 받는 대명종합건설(대명건설)에 대해 강제수사에 나섰다.

서울중앙지검 조세범죄수사부(부장검사 민경호)는 이날 오전 대명건설 본사 및 계열사 사무실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 중이다.

아파트 브랜드 ‘루첸’으로 이름을 알린 대명건설은 2019년 국세청에서 강도 높은 세무조사를 받았다. 검찰은 국세청의 고발을 접수해 대명건설 편법승계 의혹을 수사해 왔다.

김용현 기자 fac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