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중 알몸으로 여성 전용 고시원 침입한 20대 남성 구속

국민일보DB

알몸으로 여성 전용 고시원에 침입한 혐의를 받는 20대 남성이 검찰에 넘겨졌다.

서울 서대문경찰서는 주거침입 혐의로 20대 남성 A씨를 지난달 28일 검찰에 구속 송치했다고 1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23일 오후 9시50분쯤 서울 서대문구 신촌 일대에 위치한 한 여성 고시원에 무단 침입한 혐의를 받는다.

알몸이었던 A씨는 옆 건물 옥상에서 해당 고시원 건물 옥상으로 넘어갔고, 창문을 통해 5층에 있는 피해자 방으로 침입한 것으로 조사됐다. 피해자가 경찰에 신고하자 A씨는 달아났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주변 수색을 통해 옆 건물에 위치한 고시원 공용화장실에서 A씨를 체포했다.

다만 경찰은 A씨에게 공연음란 혐의는 적용하지 않았다. 불특정 다수가 봤을 경우에 ‘공연성’이 성립하는데, 이 사건의 피해자는 한 명뿐이라 적용하기 어렵다는 것이다.

이가현 기자 hy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