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도덕운동협회 인천시회 효행 선행시민 시장상 격려

환경을 살리는 기업 (주)쓰리엔텍 최인섭 회장이 1일 한국도덕운동협회 인천시회가 주최한 시상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최 회장은 10여년째 도덕운동협회 인천시회 회장을 맡아선행과 효행에 앞장선 시민들을 발굴해 인천시장상 등을 수여해왔다. 한국도덕운동협회 인천시회 제공


선행과 효행에 앞장선 시민들이 인천시장상을 받았다.

한국도덕운동협회 인천시회(회장 최인섭·쓰리엔텍 대표)는 1일 인천 중구 소재 한중문화관 4층에서 올해 효 실천을 주제로 한 공모전 시상식을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시상식은 “효”를 주제로 선행, 효행, 도덕공로, 봉사, 서예, 포스터, 글짓기, 표어 부문 등 학생부와 일반부로 나눠 진행됐다.

일반부는 선행부문 대상 김희자, 봉사부문 대상 김도권, 서예부문 대상 강미욱씨 등 3명이 인천시장상을 수상했다.

학생부는 인천연송고등학교 3학년 윤영웅군 등 5명이 인천시장상을 받았다.

인천시교육감상(최우수상)은 서울연가초등학교 1학년 김경환 군 등 10명이 수상했다. 인천시의회 의장상(우수상)은 한신대 박규식씨 등 10명이 수상했다.

전통미술협회장상(우수상)은 경기대 서예과 최성종 등 6명이 받았다.

도덕운동협회 인천시지회장상은 금상 5명, 은상 5명, 동상 5명, 특선 20명이 수상했다

이날 행사에는 최인섭(㈜쓰리엔텍 대표) 한국도덕운동협회 인천시회장, 박종길(해정서예학원 원장)심사위원장, 정동효 인천지회 고문, 류규현 인천지회 자문위원장, 문덕진 전 문일여고 교장, 서병열 심사위원, 강인숙 작가 등 200여명의 내빈들이 참석했다.

최인섭 회장은 축사를 통해 “나라에 충성하는 것은 국민된 도리이고, 부모에게 효도하는 것은 자식된 도리“라며 “효행과 선행에 앞장서는 시민들이 도덕성에 기반한 맑고 밝은 아름다운 사회를 만들어갈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성실한 사람이 잘사는 사회를 조성해야한다”면서 “좋은 환경 속에 맑은 공기를 마시며 살아갈 수 있도록 환경개선을 위한 노력에도 모두가 솔선수범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국도덕운동 인천시협회에서는 시상식을 마친 뒤 무료 가훈 써주기 행사도 펼쳐 눈길을 끌었다.

한편 한국도덕운동협회 인천지회 최인섭 회장은 내연기관의 핵심기술을 세계 최초로 개발해 연료를 강제흡기하는 과정에서 20%가량 연료가 더 들어오는 엔진문제를 해결하면서 최근 소비자 2000여명이 이 기술을 적용한 부품을 사용해 매연문제를 완벽하게 해결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