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고퀄 애니가 광고?” 1300만 심금울린 ‘심청’ 뮤비

“심청전 아름다운 이야기 알리고파” 한국계 미국인 줄리아류 작사·작곡
심청 뮤직비디오 ‘Dive’ …LG전자 그램 360으로 제작, 광고

LG 전자가 제작한 뮤직비디오 애니 'Dive'의 한 장면. LG전자 유튜브

“디즈니에서 새로 ‘심청전’ 애니메이션을 내놓은 줄 알았다.”

디즈니 애니메이션 겨울왕국의 엘사 같은 아름다움과 당당함을 지닌 캐릭터, 마치 모아나 속에서 본 듯한 신비로운 바다를 배경으로 퍼지는 감미롭고 웅장한 음악과 청아한 목소리.

LG 전자가 제작한 뮤직비디오 애니 'Dive'의 한 장면. LG전자 유튜브

유튜브에 공개된 지 3주 만에 1300만회가 넘는 조회수를 기록하는 등 폭발적인 관심을 받는 애니메이션 뮤직비디오 ‘다이브(Dive)’ 이야기다.

우리 전래동화인 심청전을 모티브로 한 이 노래는 미국 하버드대에서 공연예술을 전공하는 한국계 미국 여성 줄리아 류가 작사·작곡했다. 그가 이 곡을 내놓은 것은 올해 초다. 그는 애플리케이션으로 자신의 얼굴을 디즈니 캐릭터화하고 한복을 입고 직접 이 곡을 열창하는 모습을 영상으로 찍어 틱톡에 올렸다.

그는 “심청전과 같은 아름다운 스토리가 잘 알려지지 않은 것이 안타까워서” “디즈니 공주 중 한국인이 없어서” 직접 곡으로 만들었다고 했다.

LG 전자가 제작한 뮤직비디오 애니 'Dive'의 한 장면. LG전자 유튜브

그의 노래가 애니메이션 뮤직비디오로 재탄생한 것은 LG전자의 제안 때문이었다. ‘Dive’ 노래가 틱톡에서 조회수 100만회를 넘기는 등 사랑을 받자 LG전자는 줄리아 류에게 애니메이션 뮤직비디오를 정식으로 만들 것을 제안했고, 여기에 국내 모션그래픽 제작사 콥스튜디오가 참여했다.

뮤직비디오 애니 'Dive' 제작 과정이 담긴 장면. LG전자 유튜브

1분 분량의 뮤직비디오에는 심청이가 인당수에 뛰어드는 장면이 노래와 함께 구현됐다. 뮤직비디오 후반부에는 한국 전통 이야기를 아름답게 재해석하고 싶었던 줄리아 류의 바람과 함께 LG 그램 360을 활용해 뮤직비디오가 제작되는 과정도 담았다.

이렇게 탄생한 ‘그램 360 디지털 광고’ 영상은 4일 0시 기준 1374만회에 달한다.

LG 전자가 제작한 뮤직비디오 애니 'Dive'의 한 장면. LG전자 유튜브

영상을 본 시청자들은 “너무 아름다운 영상과 음악에 광고일 거라곤 생각도 못했다” “한국 전통 이야기가 디즈니 못지않게 멋진 애니메이션으로 표현돼 감동스럽다” 등 감상을 남겼다.

조민영 기자 mym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