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착] 국감 첫날부터 ‘딴짓’…골프 약속 잡는 의원

정운천 국민의힘 의원이 4일 서울 여의도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산자중기위) 회의실에서 열린 국정감사에서 문자로 골프 약속을 잡고 있다.

정운천 국민의힘 의원이 4일 서울 여의도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산자중기위) 회의실에서 열린 국정감사에서 이창양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의 업무 현황 보고 중 스마트폰을 이용해 골프 약속을 잡는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4일 서울 여의도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산자중기위) 회의실에서 국정감사가 열리고 있다.

산자중기위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산업통상자원부를 대상으로 국정감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창양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4일 서울 여의도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산자중기위) 회의실에서 열린 국정감사에서 업무 현황 보고를 하고 있다.

정 의원이 해당 문자를 확인하고 보낸 시각은 10시25분쯤으로 이 장관이 업무 현황을 보고하고 있는 중이었다. 답장하기 전 진행된 대화는 국정감사 시작 전 시간으로 확인되지만, 약속 시각을 확정해 답변한 시점은 국정감사 진행 중이었다.

이한결 기자 alwayssam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