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포항시 민관합동 기업유치위원회 출범

18일 경북 포항시 민관합동 기업유치위원회 출범식에서 공동위원장인 이강덕 포항시장, 구윤철 서울대 교수를 비롯한 위원들이 기념 퍼포먼스를 진행하고 있다. 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는 18일 미래 핵심 산업 유치를 위한 민관합동 기업유치위원회 출범식을 개최했다.

기업유치 위원회는 이강덕 포항시장, 구윤철 서울대 교수가 공동위원장을 맡고 김무환 포스텍 총장을 비롯한 교수, 유관 기관장, 기업대표 등 31명으로 구성됐다.

이날 출범식은 위촉장 수여, 민선 8기 투자유치현황 보고 및 포항시 투자유치 활성화 방안 토의, 출범선언 순으로 진행됐다. 지난 9월 출범하려 했지만, 기록적인 태풍 피해의 복구로 인해 늦어졌다.

위원회는 기업 네트워크 활용을 통한 투자유치 홍보 및 자문, 연관기업 유치 촉진 등 10조원 투자유치 달성 및 이차전지 특화단지 지정 등을 위해 중추적인 역할을 할 예정이다.

참석 위원들은 기업 유치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는 등 지속가능한 환동해중심도시 포항 건설에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시는 주요 산업단지별 핵심 산업 기업 집중유치, 이차전지 특화단지 지정, 글로벌 혁신특구 및 기회발전특구 지정, 민·관·경제계·전문관 활용을 통한 핵심 산업 유치, 투자기업 관리 시스템 구축 등을 추진한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민관합동 기업유치위원회의 발족으로 태풍 피해로 인한 회복을 넘어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는 포항으로 거듭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포항=안창한 기자 changha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