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이재명 사이코패스” 트윗에 또 ‘좋아요’…“실수”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지난 8월 29일 오후 경남 양산시 하북면 평산마을을 찾아 문재인 전 대통령과 셀카를 찍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제공

문재인 전 대통령의 트위터 계정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비난하는 트윗에 ‘좋아요’를 눌렀다가 취소하는 해프닝이 또 벌어졌다.

29일 정치권에 따르면 문 전 대통령의 공식 트위터 계정은 지난 26일 이 대표를 ‘사이코패스’라고 비방한 트위터 게시물에 ‘좋아요’를 눌렀다. 이를 캡처한 사진이 이날 일부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지며 논란이 일자 문 전 대통령 측은 ‘좋아요’를 취소했다.

해당 게시글에는 “이재명은 사이코패스 중 정남규 스타일에 가깝다” “사회성 결여, 공격적, 평범한 소통이 안 된다” “막말은 잘하는데 일반적인 소통이 안 되는 스타일” 등의 내용이 담겼다.

문재인 전 대통령 트위터 계정 캡처

앞서 문 전 대통령은 지난 6월 1일에도 이 대표를 ‘쓰레기’라고 표현한 비방글에 ‘좋아요’를 눌렀다가 취소한 바 있다. 이는 6·1 지방선거에서 민주당의 참패가 예상되는 상황에서 이재명 당시 총괄상임선거대책위원장의 책임론을 언급한 글이었다.

당시 문 전 대통령 측은 ‘좋아요’ 버튼이 실수로 눌러진 것뿐이라고 밝혔다. 평소 문 전 대통령은 ‘좋아요’ 기능을 사용하지 않는다고도 덧붙였다. 문 전 대통령 측은 이번에도 단순한 실수였다고 해명했다.

그러나 이 대표 지지자들은 똑같은 실수를 반복하는 건 납득할 수 없다며 반발하고 있다. 이 대표 팬카페 ‘재명이네 마을’에는 “왜 자꾸 이러시나” “이재명 대표가 문재인은 사이코라는 글에 좋아요 누르면 문재인 팬카페 사람들이 가만히 있었겠나” 등의 비판 글이 여럿 올라왔다.

문재인 전 대통령 인스타그램 캡처

문 전 대통령은 퇴임 이후 SNS를 통해 평산마을에서의 일상을 공유하고 있다. 문 전 대통령과 딸 다혜씨는 각자의 트위터 계정을 직접 운영하고, 문 전 대통령 인스타그램의 경우 평산마을 비서실이 운영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평산마을 비서실은 지난 9월 27일 인스타그램에 “트위터에 ‘좋아요’를 누르는 범인. 드디어 색출”이라며 문 전 대통령과 반려묘 찡찡이가 함께 있는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