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경기버스정보 올해 이용자 만족도 상승…승차벨 등 호응

2022년 경기버스정보 이용자 만족도. 경기도 제공

경기도는 ‘2022년 경기버스정보 서비스 만족도 조사’ 결과, 전년 대비 0.7점 상승한 85.2점으로 나타났다고 30일 밝혔다.

도는 ‘한국능률협회컨설팅’을 통해 지난 10월 11~28일 3주에 걸쳐 진행된 이번 조사는, 1630명의 경기버스정보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온라인 조사’ 방식(신뢰수준 95%, 표본오차 ±2.43%)으로 이뤄졌다.

이번 만족도 점수는 서비스에 대한 ‘전반적 만족도(50점)’와 ‘요소별 만족도(50점)’를 종합한 방식으로 산출됐다. 요소별 만족도 세부 지표는 정보 정확성, 서비스 종류 적정성, 안정성, 편리성, 혁신성 총 5가지다.
경기버스정보 서비스 개선 부분. 경기도 제공

조사 결과 ‘전반적 만족도’는 85.9점으로 전년 대비 0.4점 높게 나타났고, ‘요소별 만족도’는 84.5점으로 전년 대비 1.1점 높게 나타났다. 특히 요소별 만족도 중 ‘서비스 종류 적정성’은 전년 대비 1.6점 상승하며 전체적인 이용자 만족도를 크게 높였다.

이용자들은 경기버스정보의 가장 개선된 점으로 ‘정확도가 높아짐(79.4%, 중복응답)’을 꼽았고, 가장 유용하게 사용하는 정보는 ‘빈자리 정보(41.1%, 중복응답)’와 ‘차내 혼잡정보(34.5%, 중복응답)’라고 대답했다.

향후 개선할 점은 ‘도착 정보 정확도 향상(58.4%, 중복응답)’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많았다. 이는 전년 대비 1.8% 증가한 수치로, 작년에 이어 올해 역시 버스정보의 정확도를 매우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버스정보를 이용하는 이유로는 ‘버스정보가 정확해서(78.4%, 중복응답)’라는 답변이 가장 많았고, 앞으로도 공공성 유지를 위해 ‘버스정보 서비스를 계속 운영해야 한다(86.0%)’라는 의견이 대다수인 것으로 집계됐다.
경기버스정보 유용한 부가 정보. 경기도 제공

경기도가 지난해와 올해 신규 도입한 서비스에 대한 만족도도 조사됐다. 지난해 3월부터 버스 무정차 근절을 위해 도입한 ‘승차벨 서비스’는 주 1회 이상 이용 비율이 13.0%이었고, 만족도는 69.3점으로 나타났다. 올해 8월 도입한 ‘정류소 주변 화장실 정보’ 안내 서비스는 응답자의 40.1%가 이용한 적이 있거나 알고 있다고 대답했고, 만족도는 75.8점이었다.

김용범 경기도 교통정보과장은 “이용자들이 필요로 하는 버스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꾸준히 서비스 개선에 힘쓰겠다”라며 “승차벨 서비스 등 신규서비스는 향후 이용자 의견을 수렴해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의정부=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